장흥군, 2018년산 공공비축 미곡 건조벼 첫 매입

기사입력:2018-11-08 15:20:00
center
[공유경제신문 차미혜 기자]
전남 장흥군(군수 정종순)은 2018년산 공공비축미 산물 벼 매입을 완료하고 지난 7일 안양면을 시작으로 건조벼 매입에 들어갔다고 8일 밝혔다.

올해 장흥군의 공공비축미 배정물량은 지난해보다 13% 증가한 6,632톤(16만5천820포대/40㎏)으로 오는 27일까지 매입이 진행된다.

매입 품종은 새일미 단일품종만 가능하다.

매입 가격은 수확기(10월~12월) 전국 평균 산지 쌀값(정곡 80㎏)을 조곡(벼 40㎏)으로 환산한 가격으로 12월 중 가격을 결정한 후 정산한다.

특히 올해는 공공비축미 매입대상(새일미) 외 품종의 수매를 막기 위해 매입대상 농가 중 5%를 표본추출 해 해당 농가 수매 시 현장에서 시료 채취 후 검정기관의 검정을 거치게 된다.

군 관계자는 "농가에서는 매입 품종 확인 및 철저한 수분 관리를 거쳐 한 해 동안 땀 흘려 얻은 수확물이 높은 가격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차미혜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