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 전달

기사입력:2018-11-21 17:27:00
center
(사진=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왼쪽)과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신한금융지주 제공)
[공유경제신문 이경호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서울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방문해 이웃사랑 성금 100억원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성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정과 독거 어르신 지원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2002년부터 올해까지 모두 757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조용병 회장은 "고객과 사회, 신한의 가치를 함께 높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그룹의 대표적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경호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