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주택건설협회, 연탄으로 '따뜻한 사랑의 정'을 나누다...연탄 10만장 지원

기사입력:2018-11-23 17:34:13
center
대한주택건설협회 심광일 회장(우측 두번째)와 임직원들이 23일 동작구에서 연탄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공유경제신문 김현 기자] 대한주택건설협회(회장 심광일)는 기업이윤의 사회환원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11월 23일(금) 서울 동작구 등 전국 13개 지역에서 ‘2018년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중앙회와 전국의 13개 시도회 사무처 임직원 64명, 소속 회원사 임직원 159명 등 총 223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탄 10만5천여장(7,770만원)을 지원했다.
이 가운데 협회 중앙회‧서울시회 회원사 임직원 등 39명은 11월 23일(금) 오후 3시∼6시까지 (사)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본부와 함께 서울 동작구 상도로60길 52 일대에 거주하는 에너지 취약계층 5가구에 1,500장의 연탄을 전달했다. 참석자들은 추운 날씨 속에 줄지어 연탄을 나르며 어려운 이웃들이 겨울철 추위를 걱정않고 따뜻하게 지낼 수 있도록 구슬땀을 흘렸다. 중앙회와 서울시회는 이날 배달된 연탄을 포함하여 총 20,000장(1,500만원)을 후원했다.
심광일 대한주택건설협회장은 “비록 작은 정성이지만 우리의 나눔과 봉사가 어려운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함으로써 공적단체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주택건설협회는 전국의 회원사와 함께 1994년부터 매년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생활형편이 어려운 국가유공자의 주거환경을 개선해 주기 위해 ‘국가유공자 주거여건개선사업’을 적극 전개하는 등 기업이윤의 사회환원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김현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