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코투어, 발렌타이데이 연인과 1박 여행 떠나길 원해

기사입력:2019-02-12 13:43:52
center
[공유경제신문 이경호 기자]
바로네트웍스(대표:전병권)가 ‘숙박예약 어플리케이션 고코투어’(이하 고코투어)를 통해 성인남녀 2~30대를 대상으로 발렌타인데이 데이트계획을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발표했다.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89%가 발렌타인데이에 연인과 함께 데이트를 계획하고 있다고 답변했으며, 그 중 1박을 함께 보내겠다는 연인이 38%, 당일코스로 데이트를 즐기겠다는 응답이 51%를 차지했다. 그외 데이트를 하지 않는다, 계획없다 등의 답변이 11%로 나타났다.

또한, 기념일을 맞이해 데이트 계획을 준비하는 비중에 대한 문의에는 ‘각자 역할을 나누어 함께 준비한다’가 78%로 가장 높았으며, ‘남자가 모든 것을 준비한다’ 14%, ‘여자가 모든 것을 준비한다’ 8%로 밝혀졌다.

연인과 함께 떠나는 여행의 숙박형태로는 ‘리조트(38%)’ 또는 ‘호텔(37%)’에 숙박하길 희망하는 것으로 응답했으며, 그외에도 ‘펜션(22%)’, ‘풀빌라, 모텔(3%)’등의 순으로 응답하였다.

숙박시설을 선택하는 주된 이유로는 ‘조식, 바베큐, 스파, 등의 부대시설 이용(44%)’을 가장 많이 선택하였으며, 다음으로 ‘숙소 근처 레저시설이용(25%)’, 예쁜 숙소(21%)’, ‘둘만의 공간필요(10%)’의 순으로 설문에 응했다.

고코투어 시설제휴팀 유미란 담당은 “부대시설 이용율은 작년대비 30%이상 증가한 것을 미루어 보면, 겨울철 추위와 중국발 황사를 이유로 꼽을 수 있다”며 “추천 숙소로는 온천의 고장 아산의 ‘BS콘도’와, 드넓은 바다를 파노라마 처럼 한눈에 볼 수 있는 강원도 고성의 ‘오션투유리조트&호텔’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경호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