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글로벌 히트 RPG '엘룬' 국내 출시 앞두고 업데이트 진행

기사입력:2019-07-10 15:40:00
center
[공유경제신문 이경호 기자]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신작 ‘엘룬(Elune)’의 국내 출시를 앞두고 업데이트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앞서 대만∙홍콩∙마카오 지역에 먼저 선보인 이 게임은 현지 유저들과 꾸준히 소통하며 마니아층을 늘려나가고 있다.

게임빌은 17일로 예고된 국내 출시를 앞두고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성을 더욱 가다듬고 유저들이 게임에 몰입할 수 있도록 편의성 개선에 나선다.

UI와 UX를 복잡하지 않고 직관적으로 개편하여 게임의 쾌적함을 도모한다. 각각의 차원에 11개의 스테이지로 구성된 모험 콘텐츠는 동선을 개편해 유저들의 몰입감을 높인다. 성장 진화 방식은 기존의 라이쳐에서 클래스 씨앗으로 변경한다.

유저 친화 프로모션도 풍성하게 진행한다. ‘접속 보상’ 이벤트를 통해 프리미엄 소환권, 영웅 미호, 성장 씨앗 종합 세트 등 푸짐한 선물을 제공한다.

‘머큐리’ 이벤트 미션을 달성하면 미호 코스튬, 금화, 강화석, 엘룬의 씨앗 등 혜택이 주어진다. ‘출석부’ 이벤트에서는 방어의 씨앗, 루비, 공격의 씨앗, 치유의 씨앗, 방해의 씨앗 등 다양한 보상을 얻을 수 있다.

게임빌이 자체 제작한 ‘엘룬’은 턴제 전투 방식의 수집형 전략 RPG다.

글로벌 유저 취향의 그래픽과 높은 전략적 자유도를 바탕으로 전략의 묘미가 돋보이는 게임으로 200종에 육박하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이 매력적이다. ‘다크스톤’을 찾기 위한 엘룬들의 여정이 담긴 섬세한 스토리도 강점으로 꼽힌다. 대만, 홍콩, 마카오 등 중화권 시장에 안착하며 게임성을 검증받은 ‘엘룬’이 오는 17일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어 유저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이경호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