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교 미룰 수 없다... 정부, 마스크·에어컨 사용 지침 내일 발표

기사입력:2020-05-26 13:25:46
center
사진=뉴시스
[공유경제신문 정지철 기자]
정부가 고등학교 2학년과 중학교 3학년, 초등학교 1~2학년, 유치원 등 240만여명이 등교와 개원을 시작하는 27일 학교 마스크 및 에어컨 사용 지침을 확정해 시행키로 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26일 "현재까지 고3들의 등교 현황을 볼 때 여러 가지 현장에서 시정해야 될 부분들은 시정을 하고 있지만 전반적으로는 학생들의 등교 활동에 큰 문제는 없이 진행이 되고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손 반장은 "학생들의 학업권이나 혹은 학교에서의 다양한 인성 훈련들, 친구나 선생님과 학교 생활에서의 추억 등 이런 점들을 감안했을 때 등교를 계속 한정 없이 미룰 수는 없는 상황"이라며 "조심스럽게 등교를 해나가면서 학생들의 이런 등교문제와 방역적인 안전조치 사이에 조화를 잘 이루어나가야 되는 시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과제들을 위해서는 학교와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노력도 중요하지만 사회 모두가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노력이 굉장히 중요하다"며 "내가 아이가 없고 학업에 종사하는 아이들이 집에 없다 하더라도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거나 밀폐된 환경에서 밀집된 사람들을 어울릴 때 코로나19 감염의 가능성을 항상 생각하면서 개인위생수칙과 생활 방역 수칙들을 꼭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손 반장은 학교 마스크 및 에어컨 사용 지침은 고2, 중3, 초1~2, 유치원 등교·등원 재개일인 27일 최종 확정해 발표하기로 했다.

유치원생을 포함한 240만여명이 전국 각급 학교에서 등교·등원할 예정으로, 마스크 및 에어컨 사용 지침은 발표 즉시 학교 현장에 적용될 전망이다.

손 반장은 "처음 31개 세부 지침을 만들 때도 발표와 동시에 시행을 하는 것으로 각 관련 시설들과 지자체 등에 시달됐다"며 "내일도 동일하게 처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지철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