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기부] MBC '나혼자산다', 달력 판매수익 전액 기부

기사입력:2020-11-04 09:06:53
center
나혼자산다 2020 달력
[공유경제신문 양혜정 기자] MBC 간판 예능 프로그램 '나혼자산다'가 지난달 30일 ‘나혼자산다 2020년 달력’ 판매 수익금 전액을 아름다운재단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만 18세가 되면 보육원을 퇴소해 자립해야 하는 보호종료아동의 학업과 자기계발, 네트워킹 지원에 쓰인다.

'나혼자산다'는 비혼 인구 및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해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앞서 올해 초에도 2019년 달력 판매 수익 전액을 아름다운재단에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 을 전파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center
'나혼자산다2020달력' 뒤로 2020아름다운재단 대학생 교육비 지원사업 장학생들이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고 있다.

'나혼자산다'의 기부금은 아름다운재단 '대학생 교육비 지원사업'을 통해 보호종료아동이 건강하게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 일에 쓰인다. 장학금, 학업 생활 보조비, 단기 어학 연수비 지원 등의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으며 역량 강화를 위한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 지지체계 형성도 지원한다. 아름다운재단은 지난 2001년부터 '대학생 교육비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열여덟 어른' 캠페인을 펼치는 등 보호종료아동 관련 활동을 확대해왔다.

'나혼자산다'측은 “’나홀로족’ 출연자들의 일상이 당당하고 즐거울 수 있는 이유는 희로애락을 함께할 친구와 가족 그리고 이들을 응원하는 시청자 여러분이 있기 때문”이라며 “’열여덟 어른’인 보호종료아동들에게도 관심을 갖고 응원하는 사람들이 우리 사회 곳곳에 있음을 알리고 싶었다”고 기부 배경을 설명했다.

양혜정 공유경제신문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