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GA 및 자문사 CEO 초청 포럼 개최

기사입력:2021-07-08 11:32:47
center
사진=삼성증권
[공유경제신문 김봉수 기자] 삼성증권은 지난 6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GA(법인보험대리점)·자문사 CEO포럼'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포럼은 국내 주요 GA·자문사 CEO 4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서울대학교 채준 교수의 'Post Pandemic 시대의 투자트렌드' 강연과 삼성증권 오현석 리서치 센터장의 '2021년 하반기 금융시장 전망', 삼성증권 연금본부 이주리 팀장의 '연금 시장 현황 및 전망'과 등의 내용으로 3시간 가량 진행됐다.

삼성증권은 현재 업계 최다에 달하는 5000여명의 소속 투자권유대행인·모집인을 통해 총 6조원 이상의 누적 자산을 유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삼성증권 소속 투자권유대행인·모집인이 운용하고 있는 자산(누적)은 2018년말 대비 무려 53% 증가했다. 이 중, 해외주식과 퇴직연금은 각각 435%, 106%씩 증가해 가장 큰 폭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반기 간격으로 진행되는 해당 포럼 뿐만 아니라, 국내외 주식, 상품 등 다양한 주제로 월 2회의 온라인 세미나 등도 지원하고 있다.

투자자문업계와의 적극적인 협력 또한 추진하고 있으며, 업계 최다 수준인 30여개 투자자문사와 플랫폼 계약을 맺고 전문적인 자문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증권 한상훈 영업솔루션담당은 "GA·자문사 채널은 투자 자문 서비스 다양화를 위한 주요 채널"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포럼을 통해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투자 트렌드를 GA·자문사와 공유하고 영업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증권은 매년 상·하반기 진행하는 우수 GA와 자문사 초청 포럼 외에 투자권유대행인에 대한 다양한 교육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영업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 투자권유대행인 및 투자자문업 라이센스가 있는 투자자문사, 운용사 모집도 상시 진행하고 있다.

김봉수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