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 실시

“소아암 어린이에게 직접 만든 마스크를 선물하세요” “손바느질로 소아암 어린이에게 사랑을 전하세요” 기사입력:2018-09-04 11:35:24
center
따뜻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는 어린이들
[공유경제신문 이경호 기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이 소아암에 대한 관심 제고 및 지원을 위한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따뜻해 마스크’는 항암치료로 면역력이 약해진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손바느질로 직접 만든 마스크를 선물하는 캠페인이다.

캠페인 페이지를 통해 참가비 1만원을 기부하면 우편을 통해 오가닉 소재로 구성된 DIY키트가 배송된다. 키트는 초보자도 쉽게 만들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으며 동영상 강좌도 제공된다.

키트를 완성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으로 보내면 2시간의 자원봉사실적이 인정된다. 수거된 마스크는 검수 후, 소아암 어린이에게 지원된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준비한 키트는 총 2000개이며 선착순으로 배부된다.

캠페인을 담당하는 이혜란 사회복지사는 “마스크는 우리 아이 생명줄이라는 한 부모님의 이야기처럼 항암치료로 면역력이 약해진 소아암 어린이에게 마스크는 꼭 필요한 물품이다”며 “한 땀, 한 땀 정성을 담은 특별한 마스크로 힘든 싸움을 하고 있는 어린이와 가족들에게 따뜻한 응원을 전해달라”고 많은 참여를 독려했다.

이경호 기자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