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홍제동 개미마을에 연탄 기부

기사입력:2018-11-28 10:39:53
center
추운 겨울나기를 위해 연탄, 쌀 지원
[공유경제신문 김유진 기자] 생활속에 향기를 드리는 기업, 동서식품이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를 통해 서울 홍제동 개미마을에 500만원 상당의 연탄과 쌀을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동서식품이 후원하고 사회복지법인네트워크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우리나라에 얼마 남지 않은 달동네인 홍제동 개미마을 저소득층을 위한 캠페인이다. 6.25전행 이후 피난민이 모여 만들어진 동네인 이곳에는 저소득 독거어르신들이 많이 살고 있다.

동서식품은 올해 두 번째 사회공헌에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오르막 경사가 생각보다 가팔라서 힘들기도 했지만 끝나고 나니 뿌듯하다. 이제 곧 무서운 추위가 찾아올텐데, 우리의 지원이 많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동서식품은 2월에도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를 통해 개미마을에 956만원 상당의 연탄, 방한용품, 부식지원을 후원한 바 있으며 동서식품의 인기 상품 KANU(카누)브랜드 모델로는 배우 공유가 활약하고 있다.

김유진 기자 news@seconom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