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기부] 롯데칠성음료, 아름다운가게와 '드림북 캠페인'..수익금 전액 소외계층 전달

기사입력:2019-05-28 09:44:27
center
롯데칠성음료 정찬우 지원부문장(오른쪽), 아름다운가게 이종욱 상임이사(왼쪽)
[공유경제신문 박동훈 기자] "책장 속에 잠들어 있는 책을 모아 소외된 우리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합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27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롯데칠성음료 본사에서 롯데칠성음료 정찬우 지원부문장, 아름다운가게 이종욱 상임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 기부를 위한 ‘드림북(Dream Book) 캠페인’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드림북 캠페인은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기부된 책을 모아 전국 110여개의 지점을 가지고 있는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판매하고, 그 수익금을 경제적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달하는 활동이다.

롯데칠성음료는 1등 음료기업의 위상에 걸맞게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사람과 자연을 소중히 여기고 맑고 깨끗한 세상을 만들어 가기 위한 회사의 사회공헌 목표를 실천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

앞으로 롯데칠성음료는 본사 및 6개 공장을 포함해 전국에 퍼져있는 주요 거점 사업장에 도서 기부함을 설치하고 임직원들에게 책을 기부 받을 계획이다. 드림북 캠페인을 전 임직원이 동참하는 캠페인으로 활성화하기 위해 10권 이상의 기부 도서는 회사가 수거를 위한 배송비 전액을 부담하고, 연말에 기부 우수사원을 선정해 소정의 경품도 증정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당사는 임직원들의 역량개발을 위해 독서 교육을 지원하는 만큼 이를 통해 도서 기부에 대한 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임직원 전원이 동참하는 캠페인으로 지속 발전시켜 우리 사회의 건전한 기부문화 조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박동훈 기자 news@seconomy.kr